2020-10-29 02:43 (목)
지금은 힘을 합해 신천지에 집중해야 할 때이다.
상태바
지금은 힘을 합해 신천지에 집중해야 할 때이다.
  • 정이철
  • 승인 2020.02.22 23:3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TN 기자와 대담하는 신현욱 목사(예장, 합동)
YTN 기자와 대담하는 신현욱 목사(예장, 합동)

지금까지 <바른믿음>은 신천지 문제에 직접 나서지 않았다. 이미 많은 신천지 전문가들이 나타나서 치열하게 대책하는 활동을 전개하고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 19 바이러스와의 전쟁에 직면하여 온 나라와 정부와 모든 사람들이 힘을 다하고 있는 때에 신천지의 심각성에 대해 우리가 경각심을 가지게 되는 상황이 크게 벌어졌다. 대구에 있는 신천지 모임장을 통해 전국민과 군대에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전염될 수 있는 일이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하나님을 믿는다고 하지만, 성경의 참된 복음을 변형시키고 왜곡하였다는 면에서 잉글랜드에서 활동했던 우리 믿음의 선조들도 비슷한 문제를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우리 믿음의 선조들을 신천지와 비교할 일이 전혀 아니다. 참된 성경적 믿음에서 벗어났던 우리 믿음의 선조들도(회중파 청교도)들도 당시 국가와 권력자들로부터 전염병 취급을 받기도 했었다.

“교회와 국가의 악질 전염병인 청교도를 조심하라. 청교도는 은혜에 감사할 줄 모르고, 서약이나 약속이 소용없는 사람들이다. 난동과 중상 외에 토해 내는 것이 없는 사람들이며, 미친 사람들로서 함께 있으면 아주 악명 높은 도둑들과 함께 있을 때보다 더 큰 배은망덕과 거짓말과 새빨간 거짓 맹세를 발견하게 될 것이라.”(제임스 1세)

그러나 우리의 믿음의 선조들이 성경적인 믿음에서 벗어나기는 했어도 사회와 이웃에 해악을 끼쳤다는 증거는 어디에서도 찾을 수가 없다. 그들은 자신들의 믿음을 증거하기 위해 가장 진실하고 도덕적인 방법 안에서 최선을 다했다. 그러나 신천지는 자신들의 포교와 성장을 위해 이웃의 생명과 행복도 파괴하기를 주저하지 않는다. 자신들의 포교활동을 위해 거짓말을 하는 것은 예사로운 일이고, 심지어 미국의 어느 지역 한인 사회에서는 신천지 여성이 포교를 위해 입에 담지 못할 일도 했다는 말이 들린다.

신천지에 몸을 담았으나 신천지의 거짓됨을 직접 경험하고 탈퇴한 후 정통신학을 공부하고 목회자가 된 신현욱 목사(예장, 합동)와 YTN 기자의 신천지에 대한 대화를 요약해 보았다.
 

신 목사에게 질문하는 YTN 기자(성명미상)
신 목사에게 질문하는 YTN 기자(성명미상)

1) 대구 신천지 교회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대책을 세우려는 정부 기관에 위해 신원이 파악되지 않는 약 400명이 있다고 한다.

“신천지는 신자가 3시간 이상 연락이 두절되고 응답이 없으면 특별관리에 들어간다. 아마 그 사람들은 가족들도 그들이 신천지에 나간다는 사실을 모르는 경우일 것이다. 연락이 되어서 신천지 신자라는 사실이 드러나게 되는 것이 두려우므로 의도적으로 피하고 있는 것입니다. 신천지 측에서 협조를 해 주면 되는데, 거기는 상명하복하는 군대조직 같아 위에서 전화를 받으라는 지시가 떨어지면 당장 달려올 것입니다.”(신현욱 목사)

2) 수퍼 전파자라고 불리워지고 있는 신천지 교인(31번 확진자)이 의사가 코로나 검사를 받아보자고 권유하여도 거절하였다고 한다.

“신천지는 육체영생, 자신은 죽지 않는다는 잘못된 교리로 인해 그것(의사의 권유)을 무시했을 수도 있고, 또 하나는 내부적인 분위기가 아프다거나 질병이 생기는 것을 죄악시하는, 마치 ‘아픈 것은 죄다’라는 분위기 때문에 그렇게 하지 않았을까 생각됩니다.”(신현욱 목사)

3) 광주에 사는 사람도 확진 판정을 받았는데, 대구의 신천지 모임장에 갔다고 한다. 원래 신천지 사람들은 왕래가 많은가?

“신천지는 수십 군데의 교회가 있어도 하나의 조직입니다. 어느 곳의 교회를 가든 주일 예배와 수요일 예배는 꼭 출석을 해야 합니다. 열두 지파가 있는데, 다른 지파들이 대구로 갈 수도 있고, 대구의 지파가 다른 지파들에게로 갈 수도 있기 때문에 (전국적으로) 조사가 되어야 합니다.”(신 목사)

4) 출석 체크를 통해 모든 사람들의 신천지 교회 출석을 알 수 있는가?

“다 알 수 있습니다. 외부에서 온 사람도 다 알 수 있습니다. 그날 결석하고 다른 지파로 간 사람, 그리고 그 다음 주에 다시 온 사람 ... 다 알 수 있습니다.”(신 목사)

5) 신천지 포교 방식, 예배 방식 때문에 감염이 더 심각해졌다고 한다.

“그들의 특징이 의자가 없다는 것, 그냥 바닦에 앉아서 집회를 가진다는 것입니다. 상의는 힌 색, 하의는 검은 색으로 복장을 통일하고 남자와 여자를 좌우로 나누어서 집회를 가지는 이런 모습은 일반 교회에서 볼 수 없는 장면입니다. 그러다 보니 의자기 있는 교회보다 더 밀착되어서 감염 가능성이 높은 것이다.”(신 목사)

6) 국내에 신천지 신도는 어느 정도나 되는가?

“24만 명 정도 된다”(신 목사)

7) 청도 대남병원에서 확진자들이 나타나는 것과 신천지는 어떤 연관이 있는가?

“1월 31일부터 2월 2일까지 이만희 교주의 친형의 장례식을 청도의 대남병원에서 치렀다. 청도는 일반인들에게 소싸움으로 유명하지만 신천지에게는 성지이다. 이만희의 형이 거기서 장례식을 했는데, 신천지에서 아무도 안 갔을까요? 많은 사람들이 그곳에 갔을 것이다. 대구 교회, 다대오 지파의 청년회가 청도 대남병원에 매달 자원봉사를 갔다. 그곳에 나온 확진자들은 장기 입원한 환자들이라 외부로 나간 적이 없었다. 그것이 미스테리였는데, 외부에서 온 자원봉사자들이 이미 감염된 사람들이었다면, 얼마든지 가능한 일이다.”(신 목사)

 

정이철 목사는 2004년부터 현재까지 미국 미시간 주 ‘앤아버 반석장로교회’의 담임목사이고 사탄이 세운 ‘견고한 진’(고후10:4)을 무너뜨리는 신학신문 <바른믿음>의 대표이다. 총신대학(B.A), 총신대학 신학대학원(M,Div), 아세아연합대학 대학원(Th.M), Liberty Theological Seminary(STM)을 졸업했다. Fuller Theological Seminary(Th.M), Puritan Reformed Theological Seminary(Th.M), Liberty Theological Seminary(D.Min)에서도 수학했다. 저서로는 「신사도 운동에 빠진 교회」, 「제3의 물결에 빠진 교회」, 「가짜 성령세례에 빠진 교회」, 「피터 와그너의 신사도운동 Story」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리훈 2020-02-23 09:56:26
Strongly agreed !!!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