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07:33 (화)
능동적 순종의 의 획득, 전가를 가르치는 모든 교수님들께!
상태바
능동적 순종의 의 획득, 전가를 가르치는 모든 교수님들께!
  • 정이철
  • 승인 2019.03.01 23:28
  • 댓글 7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백기투항 2019-03-06 18:32:57
한심한...
이양반아~~ 정목사는 좀전에 항복했어~~!!

헛스윙 2019-03-06 18:31:27
바부...ㅋ
좀 전에 정목사가 올린 칼럼이나 읽어 보셔...ㅋ

Minn 2019-03-06 17:49:22
나는 능동/수동적 순종 이론을 지지하는 사람들이 아담을 예수님과 같은 선상에서 보려는 반그리스도적인 생각을 갖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물론 모두는 아니라고 믿고싶다. 내 글 중에 하필이면 왜 아담이 오만이라는 죄를 짓고 있었다는 어거스틴과 칼빈의 주장에 태클을 걸까? 아담이 하나님의 아들이었는가 아니었나라는 질문에 아무도 답하지 못한다. 아담이 높아지면 그리스도는 상대적으로 낮아진다. 눅 3장 족보에 아담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말은 그리스도의 족보를 설명하기 위해 쓴 것이지, 만일 아담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면 그리스도는 독생자가 되지 못한다. 아들이 죽었다고 아들이 아닌 것이 아니잖은가. 아담이 죽었기에 그리스도가 독생자라는 해석도 말이 안된다. 그리스도를 그리스도로 보지 못한다면 가망이 없다.

Minn 2019-03-06 17:40:26
칼빈의 기독교강요 보세요. 그것도 안 보고 개혁교리를 말하시나요?

음.... 2019-03-06 08:48:35
확실히 '능동적 순종 측면에서 발생한 의의 전가가 율법의 요구를 이루는 것이 아니라' 순종으로 십자가에서 죽으심이 율법의 요구를 이루셔서 성령을 따라 걷는 '성도' 안에서는 율법의 요구에서 자유하다고 정확하게 표현을 했어야 했군.
어쩐지 그 앞쪽에 쓰여 있는 댓글들에는 반론을 못하다가 물어 뜯을 때 알아야 했다. 내잘못이다. 그런데 그 앞쪽에 쓰여 있는 댓글들에 반론 못한 것은 저 자가 이미 이론의 차이를 알고 있다는 것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